1.질투형V
절대 이해 못해!?
겉으론 이성친구를 이해한다면서 사귀는 시간이 길어갈수록 꽁꽁 묶어두려는 여자들 있지?
이럴 때 남자들은 도망치고 싶어진대. 아직 결혼한 것도 아닌데 마누라처럼 구는 거 말야.
남자 몰래 핸폰 음성녹음 확인하구, 다이어리 몰래 뒤져보구, 정말 확~ 깬대.
이럴 땐 사랑스런 내 여자친구가 아니라 마귀할멈처럼 느껴진다나?


2.주책형
아무리 1년, 3년을 사귀었더라도 적당한 내숭은 필요한 거야.
언제부터인가 남친 앞에서 아무렇지 않게 방귀를 뀌고 트림을 하는 여자는 정이 뚝 떨어진대.
사귄지 얼마나 되었다고 화장 안한 얼굴로 나타나거나 머리를 안 감았다며 모자를 눌러 쓰고
데이트를 하자고 할 땐 아는 사람이라도 만날까봐 창피할 정도. 제발 이러지 말자, 응?


3.사치형V
남자가 무슨 봉인 줄 아는 여자.
처음 사귀기 시작할 때 남자들은 내 여자 만들기 작전을 위해 돈을 많이 쓰지?
먹을 것, 입을 것 다 사주고 좋은데 데려가고 심지어 용돈까지!
하지만 이건 어디까지나 미끼일 뿐야.
남자의 주머니 속을 전혀 생각하지 않고 언제나 비싼 음식, 멋진 분위기만 요구하는 그녀, 이젠 그만두고 싶어지는 거야.


4.깡통형
세상은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데 언제나 그 자리인 여자들 있지?
남자는 그런 여자는 아무리 예뻐도 매력을 못 느낀대.
TV는 드라마나 개그프로만 보고 뉴스는 전혀 보지 않는 여자,
인터넷 접속이라곤 한 번도 안 해본 여자, 졸업 후 최대 목표는 결혼이라는 여자,
이런 여자와 대화가 제대로 될 리 없겠지? 답답한 여자는 이별 0순위.


5.어린애형
평소 의젓하다가도 남자친구만 옆에 있으면 어린애가 되는 여자들 있지?
혀 짧은 말투로 이거 해달라, 저거 해달라 징징대는 거.
뭐 한두 번쯤은 귀엽게 애교로 봐줄 수 있지만 계속 만날 때마다 그러면 짜증이 난대.
남자도 회사일이다 뭐다 피곤하긴 마찬가지거든.
남자는 때론 아기 같은, 때론 엄마 같은, 때론 누나 같은 여자를 꿈꾼다구!


6.청소부형
첨 만날 땐 이슬만 먹고 살 것 같던 그녀.
점점 식욕이 왕성해지더니 아무리 많은 양의 음식도 남김없이 해치워 버리는 거야.
어쩌다가 남자가 음식을 남기면 아깝다며 싹싹~ 설거지하듯 깨끗하게 먹어대는 여자,
음식버리면 죄받는다나? 당연히 날로 늘어가는 몸무게.
쯧 쯧~ 점점 사라져가는 날씬한 몸매는 아깝지 않은 걸까?
남친의 사랑도 깨끗이 없어질까 두렵진 않은 걸까?


7.장희빈형
인현왕후인 줄 알았는데 알고 보니 장희빈?
남자를 이리저리 휘두르고 자기 멋대로 해야만 직성이 풀리는 여자.
언제나 남자가 핸드백을 들어줘야 하고 왕비 모시듯 해야 하는 여자,
남자를 무슨 종 부리듯 하는 여자. 남자의 위신을 깎아 내리는 여자, 이젠 피곤하대.
남자는 여자에게 매너가 좋아야 한다는 기본 인식을 가지고 있지만 그것도 정도 껏 이라구.
남자의 사기까지 꺾으면 이제 바이바이~ 할 일만 남는 거야.

P.S 기타 궁금한 사항은 메일로 주시면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메일주소 : maknae (골뱅이) 아웃룩(outlook) . com 입니다.
업체 창구 이용처럼 대충하시면 답변 없습니다. (__)+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막내

세상속 이야기, 연애, 에티켓, 좋은글 등을 함께 나누는 곳입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759)
글 모 음 (687)
동 영 상 (14)
컴퓨터관련 (8)
휴대폰관련 (25)
생활노하우 (10)
기 타 관 련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