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말해봐. 너에게 난 뭐야?

음..... 이 말은 사랑에 주도권을 갖지 못한 사람이 잘 쓰는 말이지. 이 말속엔 패배의식,열등감, 자신없음, 불안감 등등이 똘똘 뭉쳐있는 말이라구. 이 말은 듣는 사람은 어떤 느낌인지 알아? 가슴이 철렁 내려 앉으며, “아이쿠, 이거 뭐라고 대답해야 하나?"라는 부담감으로 연결되거든. 둘의 관계는 진전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자신의 위치를 확인받고 싶어하는 심리는 이해할 수 있지만, 이런 말도 자꾸 반복되면사이의 주도권은 이미 상대방에게 넘어 가게 되고,또 짜증과 부담을 유발하게 되므로 자제하는게좋지 싶어.

2. 핸드폰 비밀번호 알려줘.

비밀번호를 공유하는 수많은 커플을 봐왔건만, 일찍이 제대로 되는 커플을 보지 못했다.
이거야 말로 분쟁의 불씨가 되지. 장난으로 남겨놓은 ‘그냥’친구의 메시지, 사촌의메시지, 식구의 메시지, 또 자신도 모르는 사람의 메시지등등 ..... 메시지를 듣고 의혹은 커져가고 또 일일이 변명해야 하고, 복잡한 상황이 생기고..... 결국 이 때문에 헤어지는 커플이 수두룩 하지! “넌 왜 그렇게 남자한테 전화가 많이 오냐?" “얼씨구? 너야 말로 ‘나야...’는 누군데?" 크으....이렇게 살지 말자구! 신뢰! 믿음!이 100%가 아니라면 그런 일은 결혼 날짜 잡아놓고서나 하라구. 최소한의 프라이버시는 존중해 줘야하지 않겠어?

3. 치이...오늘너무 잼없다.

이건 여자들이 자주 쓰는 말인데, 생각해봐.... 둘이 만나는데 그 날 분위기에 대한 책임을 한 사람이 다 진다는 건 웃긴 얘기야. 그날 재미 있었대도 50%, 재미 없었대도 50%의 책임이 있는 거라구. 일단, 재미...즐거움을 노는 데서만 찾지 말고, 서로에 대해 조금씩 알아간다는 거... 정말 즐거운 일 아냐? 아...넌 커피 마실때 설탕을 한스푼 반넣는 구나! 아...넌 포켓볼 칠 때 어려운 볼부터 넣는 스타일이구나! 만나기 전 두 사람다 그 날을 위해 조금씩 고민하고, 조금씩 준비해 가는 거야. 즐거운 데이트를 위해서!

4. 옛날의 걔는 말이야...

좋은 얘기건, 나쁜 얘기건 전에 사귀던 사람얘기는 절대 금물이야!! 상대방은 웃으면서 듣겠지만 속으로는 시퍼렇게 멍이 들어 있을걸? 혹시 물어보더라도 절대 이 부분만은 100%의 진실을 보여주지 말 것. 이렇게 대답해 보는 건 어때? “걔와 헤어진 건 널 만나기 위한 과정중의 하나였을 거야” 그리고 그 아이가 입 쭉~ 찢어지는 걸 감상하기만 하면 되는 거지.

5. 남자가 말야....여자가 말야...

‘..그래서 사랑’하지 말고, ‘..그럼에도 불구하고’의 사랑을 하자구. 그 아이가 보여주는 모습은 진실의 모습인데 말야. 네가 ‘남자’운운,‘여자’운운 하는 말로 잔소리를 했을 때,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해도 그건 거짓되고 과장된 모습이란 걸 모르겠니? 그런 모습을 본다 해서 마음이 편하겠니?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사랑하고, 있는 그대로의 모습에 박수를 보냅시다.

P.S 기타 궁금한 사항은 메일로 주시면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메일주소 : maknae (골뱅이) 아웃룩(outlook) . com 입니다.
업체 창구 이용처럼 대충하시면 답변 없습니다. (__)+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막내

세상속 이야기, 연애, 에티켓, 좋은글 등을 함께 나누는 곳입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759)N
글 모 음 (687)
동 영 상 (14)
컴퓨터관련 (8)
휴대폰관련 (25)
생활노하우 (10)
기 타 관 련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