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5.02.23 | 사랑하는 애인과 밤샘 통화 방법
  2. 2005.01.17 | 사랑을 한다면 해보아야 할 것들
 밤 꼴딱 새고 애인과 전화 할 때의 그 감동과 기쁨은 해본 자만이 알 수 있다. 세상을 다 가진 것처럼, 완전히 내 사람으로 만든 것 같은 그 뿌듯함! 하지만 밤샘 통화의 끝은 비참하다.

수면 부족으로 인한 토끼 눈, 수화기를 들고 있느라 팔의 떨림현상, 수화기를 대고 있던 귀 울림 현상 등 다양한 부작용이 있을 수 있다. 밤 새 전화할 때 이런 점을 주의하면 부작용에서 해방 될 수 있다.

☞ 5분에 한 번 씩 오른쪽 귀 - 왼쪽 귀 수화기 바꾸기 ☜
장시간 한 쪽 귀로 통화를 할 경우 처음엔 귀가 조금씩 뜨거워지는 것을 느끼게 된다. 그러다 점차 귀가 수화기에 붙는 것 같은 기분에 빠져든다. 사실이다. 전화기에서 나오는 열에 의해 귀가 뜨거워지는 것이 사실이며 수화기의 무게로 귀를 누를 경우 귀가 뒤로 확 젖혀지며 머리 쪽으로 붙게 된다. 통화가 끝난 후, 귀가 무척 가렵다. 그리고 빨갛다.
이런 부작용을 피하기 위해서는 5분에 한 번씩 수화기를 교환하는 것이 필요하다. "잠깐만~ 나 수화기 좀 바꿀게" 라고 얘기하진 않겠지? 애인이 열심히 뭔가를 떠들 때 살짝 수화기를 옮기는 것이다. 그러면 대화가 중간에 중단되는 일 없어 좋고 당신의 귀가 편안해질 수 있다.

☞ 목으로 수화기 누르기 ☜
수화기를 한 순으로 잡고 있는 것은 거의 고문에 가깝다. 그래서 오른손, 왼손 등 팔을 바꾸게 된다. 일반적으로 낮에 생활하는 동안 손을 많이 사용한다. 밥 먹을 때, 버스 손잡이를 잡을 때, 그리고 컴퓨터를 사용할 때 등. 더 이상 손을 혹사시키지 말자. 차라리 목과 머리를 이용하는 편이 좋다. 어깨와 머리 사이에 수화기를 끼워 놓고 두 손을 편하게 쉬도록 하자. 단 이 역시 한 쪽 머리와 어깨를 사용한다면 근육통을 수반 할 수 있기에 자주 자세를 바꾸는 것이 좋다.

☞ 불을 끄지 말자 ☜
분위기를 더하기 위해 불을 끄는 경우가 있다. 불을 끄고 침대에 누워 사랑하는 애인의 목소리를 느끼는 것이다. 하지만 이럴 경우 크나큰 오류를 범할 수 있다. 즉, 나도 모르게 잠에 빠질 수 있다는 것.
열심히 말하고 있는데 상대방의 침묵이 길어지면서 어느 새 쌔근쌔근 숨쉬는 소리만 들린다면 그 기분은 말할 수 없이 비참하다. 어둠은 밤샘 통화의 최대의 적이다. 깜빡 잠이 들어 일주일, 아니 한달 동안 애인에게 싹싹 빌고 싶지 않다면 불을 켜고, 눕기 보다 앉아서 통화하는 것이 좋다

P.S 기타 궁금한 사항은 메일로 주시면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메일주소 : maknae (골뱅이) 아웃룩(outlook) . com 입니다.
업체 창구 이용처럼 대충하시면 답변 없습니다. (__)+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랑을 한다면 해보아야 할 것들

이제 애인 생기면 해봐야징 *.*

* 좌석버스 뒷자리에서 키스해 보기


* 아무리 급한 약속이 생겨도 주말은 그냥 애인을 위해 비워둬보기


* 하루 종일 전화 기다리기


* 연락이 와서 반가워도 괜히 시큰둥하게 대해보기


* 한겨울에 그녀를 위해 옷 벗어주기


* 해변에 놀러 가서 "나 잡아 봐라~" 해보기


* 지나가는 리어카에서 머리핀 사주기


* 화장실 앞에서 애인의 가방 들고 기다리기


* 집엔 친구네 집에서 잔다고 하고 같이 밤새 놀기


* 애인 집에 전화 걸고는 그애 어머니 목소리에 놀라서 전화끊어보기


* 같이 우산 쓰고 가도 내가 더 많이 젖어서 감기 들어보기


* 30분 기다리고는 3분 기다렸다고 하고, 5분 늦고는 50분 늦은 듯 미안해 하기


* 생일 한달 전부터 하루에 3번 이상 뭘 사줄까 생각하기


* 같이 여행가기 위해 아르바이트 해보기


* 친구들이 억지로 권하는 술 대신 먹어주고 결국 내가 쓰러지기


* 하루 종일 같이 있다가 늦게 집에 데려다 주고, 집에 와선 또 3시간이상 전화하기


* 사람들 많은 길거리에서 꼬~~옥 껴안아 보기


* 아무리 손에 땀이 나도 손 꼭~~ 잡고 2시간 동안 영화 보기


* 애인 몰래 미팅 나가 보기


* 그러다 들켜서… 김포공항에 배 들어올 때까지 빌어보기


* 술 먹다가 갑자기 보고 싶어지면 무작정 찾아가 보기


* 애인이 좋아한다는 음악, 책, 비디오… 일일이 찾아서 듣고 보기


* 서로 먼저 전화 끊으라는 말 하다가 새벽에 해 뜨는 거 보기


* 언제 올지도 모르면서 무작정 그애 집 앞에서 기다려 보기


* 같이 스티커 사진 찍어서 핸드폰에 붙이고 다니기


* 그애 때문에 눈물 지어 보기


* 이 글을 읽는 지금도 그녀를 위해 뭘 할까? 생각해보기

'글 모 음 > 좋은글Or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지막 너를 보내며...  (0) 2005.01.18
아무것도 남지 않은 허망함  (0) 2005.01.18
사랑을 한다면 해보아야 할 것들  (0) 2005.01.17
바보가되버렸어,〃  (0) 2005.01.17
슬픈선물......  (0) 2005.01.17
외로울땐...  (0) 2005.01.16

P.S 기타 궁금한 사항은 메일로 주시면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메일주소 : maknae (골뱅이) 아웃룩(outlook) . com 입니다.
업체 창구 이용처럼 대충하시면 답변 없습니다. (__)+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막내

세상속 이야기, 연애, 에티켓, 좋은글 등을 함께 나누는 곳입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759)N
글 모 음 (687)
동 영 상 (14)
컴퓨터관련 (8)
휴대폰관련 (25)
생활노하우 (10)
기 타 관 련 (13)